환경산업

HOME > 산업 > 환경산업

녹색산업 대표 환경기업, 우수환경산업체 13개 사 지정

그린뉴딜·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선도적인 역할을 하도록 다양한 지원

작성일 : 2021-11-15 07:55 수정일 : 2021-11-16 10:54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유제철)은 11월 15일 환경기업 13개 사가 ‘2021년 환경부 지정 우수환경산업체’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우수환경산업체 지정 제도는 ‘환경기술 및 환경산업 지원법’에 따라 사업실적과 기술력 등이 우수한 기업을 지정하고 중점 지원하여 환경산업의 선도기업으로 육성하는 제도다. 2012년 제도 시행 후 총 114개 사가 지정됐다. 

분야별 지정 기업은 올해 새롭게 도입한 탄소중립 분야에서 ㈜에코매스가 선정됐으며, 기후·대기 분야에서 ㈜퓨어스피어, ㈜세성, 주식회사 나노, 물·수질 분야에서 ㈜테크로스, 효림산업㈜, ㈜한일네트워크엔지니어링, ㈜지오그린21, 자원순환·폐기물 분야에서 주식회사 건백, 엔백주식회사, 동민산업협동조합, 기타 환경 분야에서 ㈜세림비앤지, 에이치플러스에코㈜가 각각 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13개 사는 기업 경쟁력과 기술력 등을 갖췄으며, 이들 회사는 2020년 평균 매출액 415억 원, 평균 수출액 158억 원의 사업실적을 보였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된 기업을 녹색산업 대표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다양한 지원 사업을 펼칠 예정이다.

유제철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은 “우수환경산업체가 그린뉴딜과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하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