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산업

HOME > 산업 > 환경산업

신한은행, 환경부-환경산업기술원 ‘녹색 금융상품 확산 협약’

작성일 : 2017-04-08 02:54

신한은행이 친환경 기업의 금융지원을 위해 환경부, 한국환경산업기술원과 ‘녹색금융상품 확산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녹색 환경경영 우수기업대출’을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녹색 환경경영 우수기업대출’의 지원대상은 환경오염물질 배출 저감, 환경사고 예방체계 구축 등 친환경 경영을 하는 중소기업으로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의 환경성 평가에서 일정 등급 이상을 받으면 가능하다. 대출 가능 금액은 자금용도와 신용등급 등에 따라 최대 10억원까지이며 신용등급별로 최대 1.3%p까지 금리 우대가 가능하다. 

신한은행은 이번 출시한 상품은 자연환경에 대한 관심이 높은 상황에서 친환경 중소기업에 금융우대 혜택을 제공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정부의 녹색금융정책에 부응하고 금융기관의 사회적 책임 확대를 위한 지원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신한은행은 2016년 6월 ‘대한민국 녹색경영대상' 에서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하고 2016년 10월에는 환경분야 글로벌 인증인 ISO14001(환경경영시스템)을 취득하는 등 지속적인 환경경영을 추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