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기물

HOME > 뉴스 > 폐기물

SL공사, 이천 동부권 광역자원회수시설 화재 폐기물 긴급 반입

작성일 : 2017-06-19 15:58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이하 SL공사)는 경기도에서 긴급 반입 요청한 이천 동부권 광역자원회수시설 적치폐기물 등 4천톤을 반입하기로 결정했다.

SL공사의 이번 반입결정은 지난 5월 21일 이천시 소재 동부권 광역자원회수시설에서 화재가 발생하여 광역자원회수시설 이용 5개 시·군(이천시, 하남시, 광주시, 여주시, 양평군)이 쓰레기 대란이 우려됨에 따라, 지자체 폐기물의 적체해소 및 원활한 처리를 위해 긴급히 결정된 사항이다.

반입허용지역인 광주시와 하남시는 반입요청 즉시 승인(5.25)하여, 일 120톤을 수도권매립지에 반입 중에 있다.

아울러, SL공사는 경기도에서 긴급 폐기물 반입요청을 받고, 주민대표의 현장실사 및 긴급운영위원회 개최와 이사회 의결 등을 거쳐 6월7일 최종 반입하기로 결정하였다. 이는 긴급 상황 발생시 지자체와의 적극적인 협력 및 지원으로 긴급상황 발생시 조기에 상황을 해소시키기 위함이다.

SL공사 관계자는 “이번 긴급 반입결정은 수도권지역 폐기물의 적절한 처리에 따라, 폐기물 적체문제 해소 및 시민들의 쾌적한 환경을 유지하기 위함이며, 향후에도 폐기물 반입과 관련된 사항은 지자체 및 주민대표와 긴밀히 협의하여 원활하게 처리될 수 있도록 할 것” 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