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

HOME > 포토뉴스 > 환경

환경재단, 한택식물원에서 초등학생 대상 현장 체험 프로그램 실시

작성일 : 2017-11-21 13:19

 

환경재단(이사장 최열)이 18일(토) 한택식물원에서 초등학생 30명과 함께 2차 ‘오렌지 플랜트 현장 체험’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오렌지 플랜트스쿨 현장 체험’은 환경재단과 ING생명이 함께하는 ‘기쁨으로 키우는 맑은 공기, 오렌지 플랜트’ 사업의 일환이다. 환경에 관심이 있는 전국 초등학생 중 선발된 30명을 대상으로 미세먼지 교육을 실시했으며 생태 감수성을 키우기 위한 자연생태학교, 자연물 창작 체험 등의 현장 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최열 환경재단 이사장은 “환경재단은 설립 이후부터 꾸준히 어린이 환경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어린이들이 환경 감수성을 갖고 성장한다면 우리의 10년, 20년 뒤는 분명 달라져 있을 것이라는 믿음 때문이다. 아이들에게 현장 경험은 더없이 중요하다. 이번 오렌지 플랜트 체험을 통해 아이들이 한층 성장하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오렌지 플랜트 현장 체험에 참여하는 초등학생 60명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아이디어’를 주제로 제출한 포스터 및 에세이 심사로 선발됐다. 각 30명씩 두 차례에 걸쳐 진행됐으며 지난달 21일 1차 현장 체험을 진행한 바 있다. 

한편 환경재단은 ‘기쁨으로 키우는 맑은 공기, 오렌지 플랜트’ 사업을 통해 서울 시내 9곳에서 공기정화 식물 나눔 캠페인을 진행했다. 또한 서울 지역 5개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미세먼지를 줄일 수 있는 우리의 작은 실천’ 이라는 주제로 학교 방문 교육을 실시했다. 

환경재단 어린이환경센터는 어린이 기후변화학교, 습지 현장을 체험하는 그린리더십 과정, 해양 교구 개발 및 보급 교육인 오션드림 프로젝트 등 어린이들이 생명을 존중하고 배려하며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다양한 환경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 및 진행하고 있다. 

환경 최신 기사

  • 최신 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