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라이프

스타트업의 ‘탄소중립 실현’ 첫걸음은? 경기창업허브, 교육 프로그램 운영

경기도, ‘스타트업을 위한 탄소중립 첫걸음 교육’ 10월 19~21일 진행

작성일 : 2021-09-27 11:12

 

최근 전 세계적으로 기후변화가 이슈로 떠오르는 가운데, 경기도가 도내 스타트업이 탄소중립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도록 돕는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경기도는 경기창업허브에서 오는 10월 19일(화)부터 21일(목)까지 사흘간 이 같은 내용의 ‘스타트업을 위한 탄소중립 첫걸음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탄소중립 달성 및 ESG 경영의 사회적 인식이 높아짐에 따라 해당분야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는 관계자들과의 만남을 통해 탄소중립과 ESG 개념, 국제적 동향을 파악하고, 대기업 및 투자기관과 네트워킹을 통해 사업전환 및 적용 방안을 마련하는 과정으로 구성된다.

주요 연사로 기후변화센터 김소희 사무총장,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 이상훈 소장, SK텔레콤 ESG혁신그룹 여지영 오픈콜라보 담당, 기술보증기금 김대원 탄소중립추진단장 등 관련 업계 관계자를 초청할 예정이다.

이번 프로그램에서는 △탄소중립과 에너지 전환 △탄소중립과 혁신기술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기업의 역할 △[네트워킹]탄소중립을 위한 스타트업 발굴과 투자 등을 중점적으로 다룰 예정이다.

이번 교육은 도내 (예비)창업기업 임직원이나 창업 및 탄소중립에 관심있는 도민이면 참여가 가능하다. 교육생 모집 기간은 9월 27일부터 10월 8일까지로, ‘경기스타트업플랫폼(www.gsp.or.kr)’을 통해 신청 가능하다.

교육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온라인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김평원 창업지원과장은 “이번 교육 프로그램이 도내 스타트업이 기후변화, ESG 경영 이슈 등에 선제 대응할 수 있는 능력일 키우는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도내 스타트업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