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라이프

플라스틱 포장재 줄여요…녹색특화매장 시범 운영

작성일 : 2020-05-26 17:54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유제철)은 생활 속에서 플라스틱 포장재 사용을 줄이기 위한 녹색특화매장을 시범 운영한다.


시범사업에는 올가홀푸드 방이점과 초록마을 목동점이 참여하여 19일 녹색특화매장 지정 기념 현판식을 가졌다.


녹색특화매장*은 환경부가 지정한 녹색매장** 중에서 플라스틱 용기와 비닐봉투 사용을 최소화하는 매장이다.


매장 내에서 비닐봉투를 없애고, 조금씩 덜어서 판매하는 채소, 반찬 등 식자재는 별도 포장재를 사용하지 않고 소비자가 가져온 용기에 담아준다.


특히 올가홀푸드 방이점은 주방세제도 플라스틱 용기에 담지 않고 소비자가 가져온 빈 병에 원하는 만큼 덜어서 판매한다.


두 매장에서는 녹색특화매장 시범 운영을 기념해 방문 고객에게 장바구니를 증정하는 등 소비자가 참여할 수 있는 행사도 연다.


유제철 기술원장은 “이번 시범 운영에서 유통업계와 소비자 의견을 수렴하고, 플라스틱 포장재를 줄일 수 있는 제품군을 점차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에코라이프 최신 기사

  • 최신 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