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HOME > 라이프 > 연예

‘록의 전설’ 전인권, 5월 세종문화회관 첫 단독 공연 개최

작성일 : 2017-04-08 01:11

 ‘록의 전설’ 전인권이 세종문화회관에서 첫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전인권밴드는 5월 6~7일 세종문화회관에서 ‘새로운 꿈을 꾸겠다 말해요’란 타이틀로 무대에 오른다. 전인권이 세종문화회관 무대에 오른 적은 있지만 단독 공연을 여는 것은 처음이다. 

공연 타이틀인 ‘새로운 꿈을 꾸겠다 말해요’는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 삽입곡으로 쓰이며 국민 위로곡이 된 ‘걱정말아요 그대’의 노랫말에서 따 왔다. 지난해 힘겨운 시기를 이겨낸 개인과 사회가 새 봄 새로운 꿈을 꾸고 실현했으면 좋겠다는 바람과 희망에서 전인권이 붙인 제목이다. 

전인권은 지난해 11월, 12월과 이달 11일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촛불집회 무대에 세 차례 올라 ‘애국가’와 ‘걱정말아요 그대’, ‘행진’ 등을 힘 있는 목소리로 들려 주며 깊은 울림을 줬다. 

이번 공연에서도 들국화 시절의 명곡과 솔로곡, 전인권밴드의 곡을 아우르며 관객에게 위로와 희망을 주는 곡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세종문화회관 공연인 만큼 들국화 시절부터 즐겨 부른 홀리스의 ‘히 에인트 헤비, 히즈 마이 브라더(He Ain’t Heavy, He‘s My Brother)’ 등 록 심포니 스타일의 노래도 다수 선곡할 예정이다. 

전인권의 독보적인 보컬과 함께 최정상급 베이시스트 민재현과 기타리스트 신윤철 등 전인권과 오랜 시간 호흡을 맞춘 밴드 멤버들의 탄탄하고 웅장한 연주를 감상할 수 있다. 

게스트로는 2016년 SBS ‘K팝스타 시즌5’ 준우승자인 안예은이 함께 한다. 

전인권은 최근 MBC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의 OST 곡 ‘봄이 온다면’을 부르며 이 곡을 작사·작곡한 안예은과 인연을 맺었다. 전인권과 밴드 멤버들은 안예은의 음악 실력에 매우 놀랐다고 밝혔다. 

한편 전인권은 세종문화공연에 이어 충주(5월 27일)와 청주에서도 공연을 이어간다. 

전인권컴퍼니는 지난해 충주와 청주 공연 공연이 전석 매진돼 앙코르 공연 제안을 받았다며 여러 지역의 공연 요청이 잇달아 새 봄부터 왕성하게 공연 활동을 펼칠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