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포토

뼈에 담긴 동물의 생존전략, ‘으스스 뼈 박물관’ 기획전 개최

무척추동물부터 포유류까지 다양한 동물들의 뼈에 담긴 생존전략을 엿볼 수 있는 기회 마련

작성일 : 2021-11-12 17:15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은 전시관(인천 서구 소재)의 재개관을 기념하여 11월 12일부터 동물의 뼈를 주제로 기획전 ‘으스스 뼈 박물관’을 개최한다.
   
이번 기획전은 무척추동물부터 포유류까지 총 80여 점의 동물 뼈를 전시하여 동물들의 삶과 생존전략을 흥미롭게 알려준다. 

아울러 ‘뼈그덕 뼈 연구소’ 코너에서는 관람객의 팔이 상동기관*인 말의 다리, 박쥐의 날개, 고래의 지느러미 등으로 바뀌는 증강현실(AR) 체험도 경험할 수 있다.

국립생물자원관은 전시‧교육 기능을 강화하고 널리 알리기 위해 기존의 전시 공간을 ‘생생채움’이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바꾸어 지난 11월 3일 재개관했다.

최종원 국립생물자원관 생물자원활용부장은 “이번 기획전이 뼈에 담긴 동물들의 다양한 생존전략을 엿볼 수 있는 흥미로운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