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산업

HOME > 산업 > 환경산업

2025년까지 환경분야 녹색산업 일자리 8만개 만든다

유망 신산업 성장 저변 구축, 기업지원 확대로 고용여력 확충, 금융투자 등 일자리 지원기반 구축을 추진 전략으로 제시

작성일 : 2021-09-09 17:16 수정일 : 2021-09-13 09:00

 

환경부(장관 한정애)는 그린뉴딜 등 녹색산업에 대한 투자 확대를 통해 2025년까지 환경일자리 8만개를 창출하고 녹색융합기술인재 2만명을 양성하는 ‘환경분야 녹색산업 일자리 창출전략(이하 추진전략)’을 추진한다.

이번 추진전략은 9월 9일 오전, 한국프레스센터(서울 중구 소재)에서 개최된 대통령 직속 제21차 일자리위원회에서 상정‧의결됐다.

한편, 최근 환경 일자리 분야는 공공분야의 집중적인 투자를 통해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국가물산업클러스터(대구 달성군 소재)에서는 기술개발 및 일자리 창출 지원을 통해 직·간접 일자리 총 1,664명을 창출했다. 환경산업연구단지(인천 서구 소재)는 우수 아이디어와 환경기술을 보유한 환경기업 115개사를 유치하고 맞춤형 지원을 통해 131명의 신규 고용창출을 이끌었다. 

녹색 신산업 중심의 전폭적인 지원, 청년창업 지원 및 폐기물, 수돗물 등 환경현안 해결형 일자리 확대 등으로 현 정부 출범 이후 직·간접 일자리 약 8만개를 창출했다.

홍정기 환경부 차관은 "저탄소, 순환경제를 기반으로 하는 녹색산업을 어떻게 육성하느냐가 앞으로의 미래를 결정할 것이다“라며, ”녹색산업 육성을 기반으로 하는 환경분야 일자리 창출 추진전략을 차질 없이 추진하여 국가경쟁력과 양질의 환경일자리를 늘리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