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

HOME > 포토뉴스 > 환경

화학물질안전원, 지역 초등학생 대상 화학안전 실습·체험교실 운영

내년부터 중·고등학생 등을 대상으로 교과 수준별 체험교실 확대

작성일 : 2021-10-22 11:30


환경부 소속 화학물질안전원(원장 조은희)은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화학물질 안전정보, 사고 대피체험 등 화학안전 정보를 쉽게 알려주는 ‘화학안전지킴이 체험교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학생들은 산·염기 실험을 통해 화학반응을 이해(화학이 야호)하고, 화학사고현장에서 쓰이는 출동장비·차량 등을 견학·체험(화학사고, 우리가 출동)해 볼 수 있다. 또한 가상현실공간에서 화학테러 발생 상황도 체험(신나는 가상현실체험)해 본다.

화학물질안전원은 ‘화학안전지킴이 체험교실’을 통해 기관이 보유한 기반시설을 학생들에게 개방하고, 맞춤형 운영 방식으로 이번 체험교실을 기획했다.

한편, 화학물질안전원은 내년부터 ‘화학안전지킴이 체험교실’을 초등학교를 비롯하여 중·고등학교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조은희 화학물질안전원장은 “이번 ‘화학안전지킴이 체험교실’이 초·중·고등학교 때부터 화학안전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데 밑거름이 되는 역할을 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체험과정과 화학물질안전원의 전문성을 국민과 지역사회에 공유하면서 안전문화 정착에 힘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